올해 단기선교를 통해서 새롭게 알게 된 단어가 있습니다. 바로 ‘아아’ 입니다. 도대체 이게 무슨 단어인가 궁금하실 것입니다. 젊은이들 사이에서는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줄임말로 ‘아아’라고 사용합니다. 저도 평소에 젊은 세대라는 자신감이 있었는데 어느덧 세대 차이가 느껴지는 나이가 되었습니다.

세상이 참 많이 변해서 이제 우리는 주변 어느 곳에서든지 시원한 커피 한 잔을 쉽게 마실 수 있습니다. 달달한 커피믹스를 마시고, 씁쓸하기만 했던 Folgers 커피를 내려 마시던 시절이 엊그제 같은데 이제는 팬시한 에스프레소 머신으로 내린 아메리카노에 얼음을 가득 담아 시원하게 마시는 것은 흔한 일상의 모습입니다.

그런데 비행기 타고 몇 시간만 선교지로 가면 상황은 완전히 달라집니다. ‘아아’가 왠 말입니까 그냥 커피 한 잔 사 마실 수 없는 나라들이 대부분입니다. 커피는 커녕 시원한 물 한 병 사 마시기 힘듭니다. 사실 많은 나라들은 물이 부족하고 깨끗한 물을 공급받지 못해 어려움 가운데 있습니다. 하지만, 어느덧 일상이 되어버린 편안한 환경과 풍요로움 속에 우리는 목마를 기회조차 없습니다. 그러다 보니, 목마름과 갈증이라는 단어의 의미가 마음 깊이 다가오지 않습니다. 이런 갈급한 마음을 우리 삶에 견주어 본다면, 아마도 스마트폰 없이 하루를 지낼 때나 소셜 미디어(카톡)를 하지 못할 때 느껴지는 그 불안감이 ‘목마름’에 견줄 수 있을까요?

성경을 보면, 수도 없이 많이 목마름에 관해 이야기 하고 또한 영적인 갈증에 관해 이야기 합니다.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은 광야를 걸어야 했습니다. 그러므로 그들은 사막 가운데서 진정 목이 말랐고 그 때문에 광야에서 하나님이 주시는 생명수를 맛보는 진정한 기쁨도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늘 풍족한 우리는, 우리의 영혼이 얼마나 목마른지 느끼지 못하며 영적 갈증이 얼마나 위험한지 또 심각한지 깨닫지 못합니다. 우리들이 생각하지 않고 살지만, 우리가 사는 오렌지 카운티도 사실은 물이 없어 수 백마일 떨어진 곳으로부터 물을 끌어다 사서 쓰는 ‘광야’라는 것을 우리는 잊고 살고 있습니다.

유난히 더웠던 이번 여름, 선교를 마치고 LAX를 거쳐 얼바인에 도착하자마자 꼭 가고 싶던 곳이 있습니다. 그동안 그렇게 마시고 싶었던 ‘아아’를 마시러 가는 겁니다. ‘아아’를 마시며, 내 몸 깊은 곳까지 시원해지는 그 청량감을 즐깁니다. 영혼의 갈증도 이러하면 좋겠습니다. 영적인 갈증을 빨리 경각하고 ‘아아’를 찾듯 하나님의 말씀을 찾고 신속하게 하나님이 주시는 얼음 같은 영혼의 생수를 맛보면 좋겠습니다. 이 여름의 끝, 마지막 무더위 속에 갈급히 ‘아아’를 찾듯 우리의 영혼이 하나님을 찾기에 갈급한 심령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Iced Americano – “Ah-Ah”

Rev. Paul Jeong

During this year’s short term mission trip, I learned a new vocabulary word, a term called “Ah-Ah”. You might be wondering what this term really means. Among our younger generations, this term refers to a coffee drink “Iced Americano”. I once had the confidence of identifying myself among the younger generations… however…, recently, I find myself at an age where generation gap is apparently felt.

The world has changed so much that we can now enjoy a cup of iced coffee anywhere in our US neighborhoods. While we are enjoying many varieties of concoction of sweet mixed coffee drinks, it’s been a long time since I had a cup of a regular ground coffee such as the bitter sweet taste of Folgers drip-coffee. These days, no one uses the old fashioned ground drip-coffee; rather, it’s common to drink a glass of ice filled Americano from a fancy espresso machine.

However, if you fly just a few hours on a plane to a Mission field, the situation will be vastly different. Words as we know such as “Ah-Ah” are not recognized at all. In most cases, never mind a cup of coffee, one cannot even buy a bottle of clean fresh cold drinkable water. In fact, many countries lack adequate supply of clean safe drinkable water. However, in our plentiful and comfortable environment, where abundance of everything has become our expected everyday lifestyle, we cannot even imagine ever being thirsty for basic life giving resources such as water. So, the word thirst, and even the meaning of thirst, does not come across our minds. An example of “thirst” we can relate to would be the anxiety that one feels when one has to spend a day without a smartphone or when one cannot connect to social media (kakaotalk), such anxiety, would be an example of comparison to modern day thirst.

In the Bible, thirst is mentioned many times, and also talks about spiritual thirst. In the chapters of Exodus, the Israelites had to walk in the desert wilderness. In this wilderness, Israelites were very thirsty for water. So they were able to truly appreciate the joy of enjoying the water of life that God has given to them. But we, who are always living in material abundance, do not realize how thirsty our soul is, nor recognize the dangers of severe spiritual thirst. We live without thinking about the need of water. However, Orange County, where we live, is actually a “desert wilderness”. We must not forget the fact that we buy fresh water from hundreds of miles away because Orange County does not have a natural fresh water supply.

This summer, which was exceptionally hot, there is a place I wanted to go as soon as I arrived at LAX and after arriving at Irvine. That is, I’m going to drink “Ah-Ah”(Iced Americano). Drinking “Ah-Ah” allowed quenching of the thirst my body endured in the Mission field. We immediately recognize our bodily thirst and seek “Ah-Ah”. Similar to thirst of our body, it would be good to recognize spiritual thirst; our souls need refreshing Words of our Lord and Savior Christ Jesus to quench our spiritual thirst.